강북구, ‘중소업체 특별신용보증’ 업무협약 체결 > 구행정

본문 바로가기
  • 회원로그인

    아이디 비밀번호
  • 접속자 13
사이트 내 전체검색

구행정

강북구 강북구, ‘중소업체 특별신용보증’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 서울신용보증재단 특별신용보증 지원 약속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서울포스트 조회 145회 작성일 22-12-01 14:32 [제799호]

본문

▲사진 (왼쪽부터)최우현 신한은행 북부본부장, 이순희 강북구청장, 박장혁 서울신용보증재단 동부지역본부장이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.
강북구(구청장 이순희)가 지난 23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경영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신한은행,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함께 ‘신한은행 출연 특별신용보증 업무협약’을 체결했다.

 특별신용보증 제도는 신용은 우수하나 자금과 담보력이 부족한 중소업체가 금용기관으로부터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신용보증서를 발급해 주는 제도다.

 이날 협약식은 오후 3시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진행됐다. 이순희 강북구청장, 최우현 신한은행 북부본부장, 박장혁 서울신용보증재단 동부지역본부장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.

 이번 협약으로 신한은행은 5억원의 특별보증재원을 출연하며,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출연금의 12배인 60억원 한도 내에서 특별신용보증을 제공한다. 강북구는 보증 대상기업 발굴·추천,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업 등 행정적인 부분을 지원한다.

 사업자등록증상 소재지가 강북구인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이 특별신용보증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. 단, 자금 소진 시엔 접수가 마감된다.

 서울신용보증재단의 심사를 거쳐 지원대상자로 선정될 경우 최대 1억원까지 융자받을 수 있다. 대상자는 1년 거치 3년 분할상환 또는 4년 분할상환 방식으로 융자금을 갚아야 한다.

 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북구 일자리경제과 또는 서울신용보증재단 강북지점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.

 이순희 강북구청장은 “최근 물가상승과 금리인상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이번 협약이 든든한 버팀목이 되기를 희망한다”며 “앞으로도 강북구의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한편 강북구는 작년에도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협력하여 200억원 규모의 보증지원을 실시했으나 곧바로 소진된 바 있다. 지원을 위해 강북구가 7억원, 신한은행 5억원, 2개 협력은행사에서 4억원 등 총 16억원을 출연했다.
<저작권자(c)서울포스트신문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>

(주)서울포스트신문 | 등록번호 : 서울 다07999 | 등록일자 : 2005. 9. 12 | 제호 : 서울포스트신문 | 발행인: 김용설 | 편집인: 이광래
(01076)서울특별시 강북구 삼각산로 148 | 청소년보호책임자 :김용설 | TEL: 02)904-0106 | FAX:02)904-0180
대표메일 : 9005-8852@hanmail.net
Copyright by @2019 서울포스트신문 All rights reserved.